티스토리 뷰

레알마드리드를 가상세계에서 만난다. 국내 VR 기업 계약 성사

레알마드리드는 가상세계 구축을 위해 스페인 소재 스포츠 VR 기업인 아스토시테크놀로지 에 글로벌 프로모션에 대한 권한을 위탁하고, 아스토시 社는 국내 VR 선도기업 쓰리디팩토리에 VR 시스템 구축 및 운영에 관련된 업무 일체를 위탁하였다

쓰리디팩토리 오병기 대표는 "레알마드리드의 전 세계 팬 6억명 중 3억명의 팬들이 온라인 매체를 통해 레알마드리드를 접하고 있다."며 "이러한 팬 층을 대상으로 레알마드리드 스타디움과 레알 시티 등의 가상현실 속에서 지단과 베컴 등 역대 선수들과 현역 선수들을 만날 수 있게 할 것이며, 특히 전 세계 팬들의 자유로운 소통을 위해 약 120여개 언어의 실시간 통역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."라고 전했다

쓰리디팩토리는 이번 계약 성사를 통해 레알마드리드 VR 시스템 구축 및 운영에서 더 나아가, 아스토시 社와 레알마드리드의 다양한 VR 프로젝트를 공동 기획 및 추진 할 수 있는 길을 확보하여 VR 업계의 글로벌 기업으로써 자리매김하게 되었다
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