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"시한폭탄 같은 만남"…'나인룸' 김희선X김해숙, 은밀한 접선

김해숙이 만나기로 예정했던 김희선의 모습은 온데 간데 없고 김영광과 마주하고 서 있어 궁금증을 높인다

김영광은 김해숙의 팔을 조심스럽게 잡고 간곡하게 부탁하고 있는 것

'나인룸' 제작진은 "실제 접선 상황을 방불케 하는 김희선-김영광-김해숙의 열연이 긴박감 넘치는 장면으로 탄생됐다

댓글
댓글쓰기 폼